교민 말말말/독자투고
  • 영어권 국가가 아니더라도 영어가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분들에게
  • 작성자: yisb11 조회: 2274 등록일: 2017-06-15

    여러분 안녕하세요.
    저는 해외생활 9년차이면서 대학교수로 일하고 있습니다.
    아직 긴 해외생활은 아니지만 한국을 떠난 이후 현재 3번째 나라에 거주 중이죠.

    이 글은 교민 1세대분들을 위해 쓰는 글입니다. (혹은 유학생)

    혹시 여러분은 꿈이 있으신가요? 자녀를 위한 계획 말고, 온전히 여러분 자신을 위한 꿈이요.
    저는 주로 해외에서 젊은 학생들을 상대하지만, 10년 가까이 여러 부류의 교민들을 대하다 보니
    안타깝게 여겨지는 부분이 있어 이렇게 글을 써 봅니다.

    한국생활보다는 해외생활이 더 괜찮다는 결정 하에 여러분이 현재 해외에 계신 것이지만,
    타지 생활이 녹록지 않은 듯 합니다.

    여러 이유가 있겠지만, 언어문제가 여전히 제일 크죠
    (
    서구권에서는 인종차별로 보이는 것 중 상당수가 언어차별입니다)

    이 문제를 해소하는데 도움을 주고자, 영어권 국가에 거주하는 교민들에게 글을 쓰고 있었습니다. 다행히 반응이 좋아 많은 분들에게 연락이 오고 있는데, 예상보다 비영어권 국가에 거주하는 분들도 많은 관심을 보여주셔서 이렇게 여러분에게도 글을 올리고 있습니다.


    언어는 단순히 의사소통만을 위한 게 아닙니다.
    우리의 사상이나 철학을 담을 수 있는 것은 물론이고, 대부분의 정보도 언어를 매개로 이동합니다.
    그래서 literacy 가 중요한 겁니다. 한국에서는 이것을 '문해력'이라고 쓰고 있더라고요.

    결국 개인이 사회에서 제한을 받는 것도 이 언어 문제와의 가장 관련이 깊습니다.
    통계적으로도 문해력의 차이는 사회에서의 영향력차이와 직접적인 상관관계를 가지는 것으로 나타납니다.

     

    이를 확대해 보면, 영어에 대한 문해력이 우리가 글로벌 사회에서 활동할 수 있는 영향력을 결정한다고 볼 수 있는 겁니다. 여러분이 거주하는 곳이 영어권이 아니라도 말이죠.

    교민 1세대는 이와 관련된 어려움이 많습니다. 쑥쑥 자라나는 자녀들의 외국어 실력과 비교도 되면서 말이죠. 조금 노력해보다가 포기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하지만 다시 생각해 봐야 합니다.
    저는 경영학과 교수이지만 한국학생들과 영어와 관련된 커뮤니티를 오랫동안 운영했습니다.
    다행히 성과가 좋다 보니, 학생이 아닌 주변 교민들도 참여하게 되었죠.

    그리고 저도 예상치 못한 놀라운 변화들이 나타나기 시작했습니다.
    교민들의 영어실력만 바뀐 것이 아니라 이 분들의 삶이 통째로 변하는 것을 눈으로 직접 확인 했습니다.
    이 변화의 중심에는 그 동안 없었던, 혹은 잊고 지내던 본인들의 ''이 있었습니다.
    자녀들에게 양보한 우리의 인생이었던 거죠. 이 변화의 시작은 영어였습니다.

    또한 부모들의 활기찬 모습과 나이에 상관없는 자신들의 역량 발휘는 자녀들에게도 큰 자극과 동기부여가 됨은 물론이었습니다.

    단순한 의사소통만을 위한 외국어가 아닌 높은 문해력을 다루는 영어공부는 
    생각보다 어렵지 않습니다. 그리고 생각보다 재미있습니다.
    덤으로 철학적인 사고와 논리력이 증대되는 것을 느끼실 수 있을 겁니다.
    첨부한 파일은 영어의 깊은 이해를 통한 문해력 증대에 효과가 있습니다.

    해외에서의 삶이 바뀐다는 의미입니다.

    그 도움을 드리고자 파일을 공유합니다.

    https://drive.google.com/file/d/0B3t-Ro-8YpYwVTUwWHFNZldHdk0/view?usp=sharing

    무료로 공유한다는 이유로 자료의 값어치를 폄하하지 말아 주십시오.
    첨부한 책 파일은 현재 한국에서 절찬리에 판매되고 있습니다.
    한국에서는 '보통사람들의 글로벌 프로젝트'라는 제목 하에 조금 다른 목적으로 진행 중에 있습니다. (여러분과는 별개입니다)

    교민들은 한국에서 판매되는 책을 쉽게 구할 수 없기 때문에 무료로 배부하는 것입니다.
    책에 담긴 컨텐츠가 좋기 때문에 대형출판사에서 출간 제의도 받았습니다만
    해외 동포를 위해 무료로 공유되는 문제로 계약이 성사되지 않았습니다.
    안정적인 판매보다는 공익에 더 비중을 둔 것이죠.

    저 역시도 교수가 되기 이전에는 한인슈퍼 종업원, 새벽청소, 스시집 웨이터, 타일러 등으로 일했기 때문에 많은 생각을 할 수 있었습니다.
    직업의 귀천을 이야기하는 것이 결코 아닙니다. 글로벌 환경에서 우리 선택의 제한성과 관련된 문제를 말하는 것 입니다.

    더 쉬운 이해를 돕기 위해 동영상들도 제작 중에 있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7R9VDTx6NFc
    (
    링크를 눌러보세요. 현재는 총 12개가 있습니다)
    그리고 경우에 따라 본인의 공부 방법과 맞지 않는 분들이 계셔서 다른 버전의 책도 집필 중에 있습니다.
    이 책 역시 교민들에게는 무료로 공유하겠습니다.

    첨부한 파일은 출판용 버전은 아니기 때문에 예쁘진 않지만, 개별적으로 프린트가 용이하도록 편집을 한 것입니다.
    아무쪼록 여러분의 인생을 찾아가시는데 큰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생각보다 우리의 인생 무척 깁니다. (100세 시대 아닙니다. bigdata는 우리에게 더 긴 인생을 예고합니다)

    또한 이를 통해 우리 교민들의 역량이 증대되어 한국인의 역할이 더 커지길 기원합니다.

    이승범 올림

    P.S.
    커뮤니케이션이 필요하신 분들을 위해 이메일을 공개합니다.
    boglish3@gmail.com
    어떠한 질문도 좋습니다.

    댓글 : 0
  • 글을 작성하시기 전에 읽어주세요 [2]

    작성자 수요저널 | 조회 19457 | 작성일 2011-03-11

  • 게시판 사진 업로드 안내

    작성자 wjhongkong | 조회 21122 | 작성일 2011-02-28

  • # 시청료 없는 한국방송 # 휴대가능한 미니...

    작성자 dhsmfdms0922 | 조회 8 | 작성일 2018-09-22

  • 인천 차이나타운 [1]

    작성자 ashtree | 조회 36 | 작성일 2018-09-19

  • 해외에서 드라마, 쇼, 영화 무료로 볼수있...

    작성자 kong394 | 조회 154 | 작성일 2018-08-20

  • 해외 교민들에게 정말 좋은 정보 알려드려...

    작성자 ll3856ll | 조회 231 | 작성일 2018-08-03

  • 홍콩 주하이 마카우 대교 언제 개통 되는지...

    작성자 woshine | 조회 222 | 작성일 2018-07-21

  • 선우 커플닷넷 글로벌 네트워크

    작성자 sunooglobal | 조회 195 | 작성일 2018-07-16

  • 홍콩KIS사태의 본질을 호도하는 홍콩한인회...

    작성자 olivia777 | 조회 475 | 작성일 2018-07-07

  • 10.31 국정감사에 대하여~

    작성자 abc777 | 조회 1351 | 작성일 2017-11-04

  • 손상용고문님의 소천을 접하고...

    작성자 mdmhk | 조회 1587 | 작성일 2017-09-10

  • 군함도를 보고...

    작성자 dckk70 | 조회 1959 | 작성일 2017-08-03

  • 영어권 국가가 아니더라도 영어가 중요하다...

    작성자 yisb11 | 조회 2275 | 작성일 2017-06-15

  • 사람을 찾습니다

    작성자 regina121 | 조회 2089 | 작성일 2017-06-15

  • 홍콩토요학교 한국어반에 대한 나의 단상

    작성자 수요저널 | 조회 6084 | 작성일 2017-03-07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Back to top